인디펍 독립출판물 플랫폼 인디펍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로그인 회원가입

노래가 되지 못한 것들

  •  

노래가 되지 못한 것들

기본 정보
판매가 12,000원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
수량 up  down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TOTAL PRICE 0
구매하기예약구매
구매하기예약구매

품목 정보

책 제목: 노래가 되지 못한 것들
저자: 안복진
출판사: 우와
출간일: 2021-12-21
분야: 에세이
제본: 무선제본
쪽수: 242p
크기: 135 *189 mm (mm)
ISBN: 9791197716607
정가: 12,000원


책 소개

좋아서 하는 밴드 멤버, 15년 차 싱어송라이터 안복진의 첫 번째 음악 에세이. 노래를 만들기로 마음먹은 순간부터 지금까지 차곡차곡 모아온 "노랫말" 들을 한곳에 모아 풀어낸 음악 에세이 입니다. 노래가 처음 만들어지는 순간 영감을 얻고 기록된 첫 메모 들과 그에 얽힌 에피소드 들을 엮은 책으로, 노래의 첫 단계인 "노래를 위한 글" 과 "기록이 노래가 되는 과정"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저자 소개

싱어송라이터 안복진
노래 안에 글을 가두는 일을 합니다. 항상 작아졌다 늘어나요. 마치 아코디언 같습니다. 음악을 만들 때 제일 즐겁습니다. 2008년 좋아서 하는 밴드로 데뷔하여 2021년 안복진 1집 [ZERO ZERO]를 발표하였습니다. MBC [똑똑 키즈스쿨] [뽀뽀뽀 모두야 놀자]의 음악감독으로 아이들을 위한 동요를 만들어 왔으며 2020 년 BTS [MAP OF THE SOUL :7] FILTER를 작사하였습니다.

Instagram: bokbokc




목차

<목차>

프롤로그

part 1. 처음
좋은 말/ 박수/ 촌스러운 시절/ 아무 말이나/ 말없는 공원/ 깍두기/ 오디션/ 영화처럼/ 기억해야 하는 것/ 크리스마스/ 스물/ 첫 사랑의 맛/ 이방인/ 처음을 생각하면

part 2. 사랑 1
뽀뽀/ 너는/ 질문/ 울타리/ 목적지/ 항해/ 편지/ 꿈에서/ 사랑/ 우리의 밤/ 어쩔 수 없는/ 무거운 사람/ 반

part 3. 사랑 2
소나기/ 언제든/ 그대로/ 봄날/ 안아줄게요/ 바래다/ 아빠/ 삐딱하게/ 기념하다/ 생각이 나서/ 속이다/ 없다/ 영원/보고 싶다/ 여백/ 마음의 기록

part 4. 마음의 조각들
주근깨/ 완벽/ 나침반/ 옆/ 머뭇거리다/ 내버려두다/ 시계를 거꾸로 차고 싶은 나이가 되면/ 마음과 마음/ 심술/ 어떤 사람 A/ 진짜가 되어줘/ 겨울, 매달리는 계절/ 사랑은/ 진짜/ 한 글자로 변하는

part 5. 하루
몰아 쓴 일기/ 평범/ 너의 하루/ 돋보기/ 하지 못한 말/ 미련/ 얼룩/ 하품/ 지혜/ 11월 30일/ 마음대로 되지 않는 것 들 / 13월의 그녀/ 가을밤/ 일기/ 불행/ 어쩔 수 없는 2 / 파란/ 가만히 좋아하다가 / 선명한 질문/ 적당한 행복/ 돌아왔습니다

[노래를 만든다는 건] 에세이
[처음 노래가 세상에 나왔을 때] 에세이

part 6. 노래가 된 것들
달콤한 것들은 모두 다 녹아내려 / 당신만의 BGM/ 0.4/ 명왕성/ 우리 함께하면/ 나의 주인공/ 웃어줘/ 그것도 거짓말/ 여름의 끝 가을편지/ 모두 울어도 되는 날/ 예쁜 섬/ 한여름 밤의 꿈/ 가끔 그리워 우리의 처음이/ 커다랗고 작은 이야기/ 나는 사랑이/ SNOOPY/ ABOUT LOVE/ 100%/

노래가 된 것들 SONG LIST
에필로그




책 속으로

노래는 누구나 만들 수 있습니다.그 시작은 무엇이든 적어보는 것입니다. 노래는 어떻게 만들어질까요.
-

그렇게 울리는 박수 소리에 한껏 취하다 감았던 눈을 뜨면 보였다. 무릎에 차분히 앉아 있던 하얀 손들이 춤을 추는 모습. 내가 던진 노래가 마음에 닿아 박수가 되어 돌아오는 순간들이 보였다.마음은 소리가 됐다.멀리서 반짝이던 박수 소리가 또 다른 마음이 되어 나에게 돌아왔다. 나는 고마워 엉엉 울었다. 그 박수 들이 결국 계속 나를 노래하게 했다.
- 「박수」 중에서

다룰 줄 모르는 악기를 처음 잡은 것처럼 그냥 아무 말이나 해버렸다. 그게 시작이었다.
피아노를 배우는 과정은 생각보다 지루했다. 단계가 필요했다. 관계에 단계가 있듯이 악기에도 배움의 단계가 존재했다. 그냥 하루하루 비워진 구멍을 조금씩 메꿔가며 앞으로 나아가는 것이 악기를 익히는 가장 정직한 방법이었다. 마음을 움직이는 연주 속에 음악가의 노력이 숨어 있듯이 사랑에도 노력이 필요하다. 마음을 움직이는 건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이기 때문이다. 사랑은 마치 오케스트라 같다. 각기 다른 화음을 만들어 결국 하나의 아름다운 곡이 된다.
- 「아무말이나」 중에서

돌아가려 해.좋은지 몰라서 좋았던 불안해서 즐거웠나.흔들리는 건 재밌잖아. 춤을 추듯거의 내 편이었는데 물처럼 빛나 좀처럼 잡히지 않더라. 투명한 유리병가득 채워주길 바랐는데. 그렇게 바다로 갔어야 했는데. 돌아보니 스무 살은 온통 재즈였다. 블루스가 너무 좋아 등이 굽도록 미친 듯이 피아노를 연습했던 열아홉, 스무 살의 겨울. 좋은지 몰라서 좋았던 시간들.
- 「스물」 중에서

사랑을 하면 자기가 좋아하는 것을 상대방과 함께하고 싶어 한다. 음악 말고는 취미가 많지 않았던 나는 사랑하는 사람 덕분에 좋아하는 것 들이 많아졌다. 쉬는 것도 노는 것도 나름의 에너지를 써야 한다는 사실도 배우게 되었고, 무엇보다 건강한 태도로 마음먹은 것들이 자연스럽게 다시 좋은 쪽으로 흘러간다는 것을 깨닫게 되었다. 좋아하는 마음은 좋아하는 것들을 데리고 온다.
- 「너는」 중에서

마음은 값없이 녹슬어 버린다. 기억은 마음대로 굳어진다. 자칫하다 놓친다. 바쁘게 살다보면 덤덤해진 그리움이 서있다. 그리움 속에 사람이 있다. 좋았던 기억과 주저했던 행복이 있었다. 일상을 보낸다. 예를 들면 집을 가꾸는 것, 정리와 청소는 잡생각을 잊게 해준다. 볕에 말라가는 이불을 보며 생각한다. 축축하고 냄새나는 그리움도 빳빳하게 말릴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 「머뭇거리다」 중에서

그저 항상 옆에 있어 알기 어려웠던 마음이 있다. 가까이 있는 것들이 조금이라도 멀어지는 순간이 발생하면 우리는 그제야 깨닫는다. 익숙하게 지켜주며 사랑해주던 것들. 그래서 앞만 보지 말고 옆을 봐야 한다. 사실은 앞보다 옆에 진짜 마음들이 많기 때문이다. 지나간 이야기를 떠올리면 그리워진다. 어쩔 수 없이 옆에 두지 못하고 두고 온 것들, 두고 와야만 했던 것들, 이내 떨어져 사라져 버린 것들. 지나온 이야기들은 보통 지금은 옆에 있지 않다. 그래서 그리워지는 것이다
- 「옆 」 중에서




상품 상세 정보
상품명 노래가 되지 못한 것들
판매가 12,000원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결제 안내

배송 안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3일 ~ 5일
  • 배송 안내 : -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 안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반품/교환 비용 고객의 단순변심 및 착오구매일 경우 상품 반송비용은 고객 부담입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1:1문의, 고객센터(0507-1304-8004)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서비스문의 안내

상품사용후기

상품후기쓰기 모두보기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하기

상품 Q&A

상품문의하기 모두보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판매자 정보